본문 바로가기

생활건강정보

십자인대 파열 증상과 치료기간

728x90

무릎 관절 중에서 안쪽에서 십자 모양으로 교차하여 생겨있으며 앞으로 빠지는 것을 방지해주는 전방과 뒤로 미끄러는 것을 막아주는 후방으로 이루어져 십자인대 파열 증상은 어떻게 되는지 치료기간은 얼마나 걸리는지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전방십자인대

 

 

전방의 경우에는 무릎을 구브릴 때 팽팽해지며 후방의 경우에는 필때 팽팽해지게 되는데 이 인대는 허벅지뼈를 안정적이게 위치하도록 하는 큰 역할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대퇴골이라고 불리는 허벅지뼈가 제대로 안정적으로 바쳐주지 못하고 앞쪽으로 너무 과하게 구브려 지면서 움직임이 일어나게 되면 자리에서 이탈을 하게 되면서 찢어지면서 파열이 됩니다.

이해가 잘 안되실 꺼라고 생각이 되는데 아까 전방십자인대의 경우에는 구브릴 때 팽팽해지게 되는데 이것을 과하게  무릎을 펴버리게 되거나 , 힘을 주어 갑자기 피면 파열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전방십자인대는 정강이뼈가 과하게 허벅지뼈보다 앞으로 나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존재하며 , 너무 돌아가지 안도록 방지하는 역할을 합니다. 

 

또한 관절의 통증에 대해서 반응하고 고유 감각에 관여를 하게 됩니다.

 

파열

 

 

먼저 부딫히지 않은 상태에서 손상이 일어나는 경우가 대다수이며 , 갑작스럽게 축구를 하다가 정강이가 뒤틀리거나 ,  과하게 무릎이 펴지면서 파열이 일어나는 경우에 잘 발생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스키를 타다가 부딫히거나 , 농구나 , 배구 , 축구를 하면서 사람대 사람간의 접촉으로 인해서나 구조물로 간의 부딫침으로 인해서 손상을 받기도 합니다.

 

그 외에도 몸싸움이 많은 레슬링이나 유도, 주짓수와 같은 신체적인 접촉을 많이 하는 경우에 인대나 반월판 , 연골판의 손상이 동시에 잘 일어납니다.

무릎이 벽에 부딫히면서 밖으로 돌아가는 경우에도 외회전이 된다라고 하는데 이때에도 전방이 파열되는 경우이며 ,  부딫힘이 없었는데도 불구하고 발을 땅에 착지하는 와중에 방향을 틀다가도 뒤틀리면서 생길 수 있습니다.

 

십자인대 파열 증상

 

 

완전히 심하게 파열이 되는 경우에는 통증이 심하게 느껴져 바로 알수 있지면 경미하게  찢어진 경우에는 불편함만 호소하고 제대로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제일 먼저 관절이 불안정한 상태가 되며 특히나 계단을 이용할 때  다리에 힘이 안들어가면서 무릎이 계속 구브려지는 현상이 생깁니다.

 

또한 오랫동안 서있는 자세를 유지하게 되면 계속 불안하고 계속적으로 방치를 하게 되면 관절염까지 생기면서 상황이 더욱 안좋아지게 됩니다.

 

또한 파열이 되면서 그곳에 피가 나면서 부종이 생기게 되고 '툭' 하고 인대가 끊어지는 느낌을 가장 많이 경험하게 됩니다.

다친지 오래된 경우에는 골절이 없고 단순히 인대에 염좌만 생겼다고 생각하여 한달정도 휴식기를 가진 후에 다시 운동을 하여 더 악화시켜서 오는 경우도 많으니 다쳤을 때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는게 중요합니다.

 

치료

 

 

수술을 하지 않는 경우에는 초기에 안정을 취하고 붓기가 가라 않고 염증이 진정 될때까지 냉찜질을 해주어야 하며 압박을 주지 않기 위해서는 목발을 사용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앉은 자세에서 스스로 천천히 무릎을 구브리고 펴고 운동을 하루에 5번 정도 실시해주는 것이 좋으며 횟수는 점차 늘려가는 것이 좋습니다.

 

수술을 하는 경우에는 치료기간이 재생이 되지 않는 경우에는 최대 1년까지 보는 것이 좋으며 , 보통은 6개월 정도 걸리게 됩니다.

 

재건술을 받게 되면 적어도 6달은 물리치료를 통해서 꾸준한 움직임에 대해서 치료를 받는 것이 정확한 움직임에 대해 교육이 되어 2차 손상을 예방할 수 있으며 더 큰 인대 손상 또한 방지 할 수 있습니다.

 

 

 

 

728x90